소통/공감

열린 행정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따뜻한 경찰이 되겠습니다.

인쇄

칭찬합시다

  • 해당 코너는 경찰관의 친절한 응대 및 우수 민원 해결 사례 등을 칭찬하는 게시판입니다.
  • 욕설, 허위사실, 음란한 표현, 명예훼손, 광고성, 민원성 글 등 주제와 맞지 않을 경우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민원은 ‘경찰민원포털 바로가기’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주민등록번호, 주소, 연락처, 계좌번호 등이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게시물에 포함된 개인정보는 사전 통보(동의)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작성자 : 이정화  
작성일 : 2022-07-26 17:51:43.563 
조회 : 74 
22년7월25일 저녁 9시15분경 119로 신고를 했습니다.
저는 충남 금산에 거주를 하고 친정아빠가 북구 대현동에 혼자 사시는데 저녁 7시30분부터 9시15분까지 연락이 안되고,지병이 있는아빠라 급한 마음에 119에 전화를 하니 소방서와 지구대가 같이 출동하여 경찰분소속과성함을 통화로 들었지만 사실 아무기억이 안납니다.
손이 떨리고 눈물만 나고...신고하고 출동하고 해결된것이 10분정도인것 같습니다.다행히 아빠는 별탈없으셨고, 안전확인 후 경찰분들이 돌아가신다는 연락을 받았습니다. 그냥 감사하다는 말만 하고 뛰는가슴을 진정시켰습니다.
찾아가 인사를 드리는게 도리인걸 알면서도 멀리있는 탓으로 이렇게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더 급하고 바쁜게 있으실껀데 사소한 일에도 바로 응대해주신 경찰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인사드립니다.
무더운 여름 건강조심하시고 행복한 일 좋은 일 가득하실길 기도드립니다.

칭찬에 감사드리며 항상 국민과 함께하는 경찰이 되겠습니다.
작성자 : 청문,청장과의 대화방  
작성일 : 2022-08-09 16:48:54.089 
조회 :
우선 답변이 늦어 죄송합니다. 그리고, 경찰업무에 관심을 가져주신데 대하여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당연히 해야 할 일이지만 친절하고 적극적으로 대처한 출동 경찰관들에게는 별도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격려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공감받는 업무처리로 시민들의 안전을 책임지는 북부경찰이 되도록 더욱더 노력하겠습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 힘든 시기에 건강관리 잘하시고, 귀하의 가정에 늘 행운이 가득하시길 기원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경찰민원콜센터 : 182